나홍진 제작 ‘랑종’ 개봉 4일 만에 손익분기점 돌파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17 19:44수정 2021-07-17 19: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나홍진 감독이 제작에 참여한 영화 ‘랑종’이 개봉 4일째 손익분기점을 돌파했다.

1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랑종’은 오후 2시경 4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고 손익분기점을 돌파했다.

‘랑종’은 역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영화 중 최단기간 손익분기점 돌파 기록을 세웠다. 이는 개봉 7일째 손익분기점을 넘겼던 ‘범죄도시’와 개봉 8일째 손익분기점을 달성했던 ‘내부자들’보다도 빠르다.

또한 ‘랑종’의 기록은 팬데믹 이후 개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손익분기점을 돌파한 것이자 작년과 올해 통틀어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중 유일하게 손익분기점을 달성한 것으로 앞으로의 흥행 추이에 이목이 쏠린다.

주요기사
‘랑종’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린 영화다.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한 가족이 경험하는 미스터리한 현상이 태국 이산 지역의 이국적 풍광과 맞물려 생생한 공포를 전하는 작품이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