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뻐질지도’ 박정아-서지혜, 프랑스 파리서 싸움…‘살벌’

동아닷컴 입력 2014-09-17 13:40수정 2014-09-17 20: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정아 서지혜 사진= JTBC ‘미친(美親) 유럽-예뻐질지도’
박정아 서지혜

배우 박정아와 서지혜가 프랑스 파리에서 다툰 사연이 공개된다.

18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미친(美親) 유럽-예뻐질지도’에서는 프랑스 파리에 도착한 박정아와 서지혜, 이태임, 김보성의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녹화에서 멤버들은 예뻐지는 비결을 찾기 위해 파리의 핫 플레이스를 찾아다녔다. 그러던 중, 박정아와 서지혜가 말다툼을 하기 시작했다.

주요기사
놀란 이태임과 김보성은 박정아와 서지혜를 말렸지만, 상황은 점점 악화됐다. 급기야 서지혜는 눈물을 흘리며 촬영을 거부했다고.

평소 절친한 사이였던 박정아와 서지혜의 싸움에 김보성은 제작진에게 SOS를 청했다. 하지만 제작진이 말릴 새도 없이 싸움은 커졌고, 결국 촬영을 잠시 중단했다.

한편, 박정아와 서지혜가 다툰 사연은 JTBC ‘미친(美親) 유럽-예뻐질지도’ 18일 밤 12시 20분에 방송된다.

박정아 서지혜. 사진= JTBC ‘미친(美親) 유럽-예뻐질지도’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