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베뉴’(VENUE)를 소개하고 있는 현대디자인센터장 이상엽 전무. (현대차 제공) © 뉴스1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