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울주 대곡댐서 성묘객 10명 태운 선박 침몰…1명 사망·9명 구조
더보기

울주 대곡댐서 성묘객 10명 태운 선박 침몰…1명 사망·9명 구조

뉴시스입력 2020-01-25 19:43수정 2020-01-25 19: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5일 낮 12시 16분께 울산시 울주군 두동면 삼정리 대곡댐에서 성묘객 10명을 태운 선박이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숨지고, 나머지 9명은 자력으로 탈출하거나 구조됐다.

사고선박은 대곡댐 관리를 맡은 한국수자원공사 소유의 저수지 관리용 배(1.9t급)로 탑승정원은 7명이며 2019년 건조됐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원 초과로 인해 배가 침몰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국수자원공사 울산권관리단 매년 명절에 대곡댐을 비롯해 대암댐, 사연댐 주변지역 주민들이 벌초와 성묘를 할 수 있도록 선박을 특별 지원해 왔다.

주요기사

[울산=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