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시, 10일 오후 1시 기준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외출 자제”
더보기

서울시, 10일 오후 1시 기준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외출 자제”

뉴시스입력 2019-12-10 13:43수정 2019-12-10 13: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0일 서울에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가 발령됐다.

서울시는 이날 오후 1시 기준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될 때 내려진다. 서울 25개구 시간 평균농도는 이날 낮 12시 83㎍/㎥, 오후 1시 98㎍/㎥를 기록했다.


서울시는 시민들에게 문자서비스 제공,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 대기오염 전광판 등을 통해 ‘주의보’ 알림과 시민행동요령을 제공하고 있다.

주요기사

문자서비스를 받기 원하는 시민은 서울시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http://cleanair.seoul.go.kr)에서 대기질정보 문자서비스(SMS) 받아보기 또는 ARS(02-3789-8701)로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호흡기 또는 심혈관질환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며 “실외 활동과 외출 시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