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 검찰, ‘패스트트랙 충돌’ 관련 국회방송 압수수색
더보기

[속보] 검찰, ‘패스트트랙 충돌’ 관련 국회방송 압수수색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0-18 11:01수정 2019-10-18 11: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과정에서 벌어진 의원 감금과 폭행 고소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국회방송을 압수수색했다.

서울남부지검은 18일 오전 10시 반경 국회방송에서 자료를 확보하기 위해 검사와 수사관 등을 보냈다.

검찰 관계자는 어떤 자료를 확보중인지 등 구체적을 내용을 밝힐 수 없다고 전했다.


지난달 10일 패스트트랙 관련 사건 일체를 넘겨받은 검찰은 관련자들을 소환하는 등 본격적인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패스트트랙 관련 고소·고발을 당해 입건된 국회의원 수는 총 110명이다. 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 60명, 민주당 39명, 바른미래당 7명, 정의당 3명에 무소속인 문 의장이 포함됐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