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명훈 서울시향 지휘자에 아시아나 3년간 1등석 제공
더보기

정명훈 서울시향 지휘자에 아시아나 3년간 1등석 제공

입력 2006-07-27 03:03수정 2009-09-29 15: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명훈(왼쪽) 서울시립교향악단 상임지휘자가 앞으로 3년간 아시아나항공 1등석을 무료로 이용하게 된다. 박삼구(오른쪽)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26일 서울 종로구 그룹 본사에서 정 씨에게 3년간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전 노선 1등석을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무료항공권을 전달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한국을 빛낸 음악가들에게 1994년부터 아시아나항공 무료항공권을 제공해 왔다. 현재 바이올리니스트 레이첼 리, 이유라, 피아니스트 김대진, 손열음, 첼리스트 장한나 등이 무료항공권 지원을 받고 있다.

손효림 기자 arysso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