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BS, 알릴레오 ‘성희롱 발언’ 기자 명예훼손 혐의 고소
더보기

KBS, 알릴레오 ‘성희롱 발언’ 기자 명예훼손 혐의 고소

신규진 기자 입력 2019-10-23 03:00수정 2019-10-23 09: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BS가 유튜브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에 출연해 KBS 여기자에 대해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논란을 빚은 A 기자를 고소했다. 22일 KBS는 “KBS와 기자 4명의 명의로 A 기자를 서울지방경찰청에 명예훼손 혐의로 오늘 고소했다”고 밝혔다. 또 기자들에게 악성 댓글을 남기거나 메일, 문자메시지를 보낸 14명도 명예훼손, 모욕죄 등으로 고소했다. KBS는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고소하는 것에 대해선 “법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A 기자는 15일 ‘유시민의 알릴레오’에 출연해 조국 전 장관의 사모펀드 투자 의혹을 취재한 B 기자의 실명을 언급하며 “B 기자를 좋아하는 검사들이 많아서 (수사와 관련된 내용을) 흘렸다”고 말했다.

신규진 기자 newjin@donga.com
주요기사
#유시민의 알릴레오#kbs 여기자#성희롱 고소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