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손흥민 VS 판 다이크”…SON, ‘미라클 매치’ 챔스 결승 포스터 장식
더보기

“손흥민 VS 판 다이크”…SON, ‘미라클 매치’ 챔스 결승 포스터 장식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5-09 11:27수정 2019-05-09 11: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스카이스포츠 소셜미디어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미라클 매치’로 평가받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포스터를 장식했다.

토트넘은 9일(한국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열린 아약스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에서 3-2으로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토트넘은 이날 전반전에만 아약스에게 2골을 내줬다. 패색이 짙었지만, 루카스 모우라가 후반전 3골을 몰아쳤다. 특히 마지막 골은 후반전 추가시간 종료 직전에 터져 농구의 ‘버저비터’(경기 종료 신호음과 동시에 득점)를 연상케 했다.

토트넘과 아약스의 1, 2차전 합계 스코어는 3-3으로 동률이었다. 하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토트넘이 결승전 티켓을 거머쥐었다.

주요기사

‘암스테르담의 기적’을 만든 토트넘은 또 다른 기적의 주인공 리버풀과 맞붙는다. 두 팀의 대결이 ‘미라클 매치’로 평가받는 이유다. 전날 리버풀은 바르셀로나를 4-0으로 잡고 ‘안필드의 기적’을 썼다.
사진=UEFA 챔피언스리그(왼쪽), BT스포츠 소셜미디어

토트넘과 리버풀의 맞대결이 확정되자 UEFA 챔피언스리그 측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결승전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에는 두 팀 주요 선수들의 모습이 담겼다. 손흥민도 포함돼 있다. 그는 크리스티안 에릭센,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이상 토트넘), 버질 판 다이크, 모하메드 살라, 사디오 마네(이상 리버풀)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을 메인 모델로 내걸었다. 손흥민이 영국 현지에서도 ‘토트넘 에이스’로 평가받고 있다는 것을 입증한 셈. 포스터에는 손흥민과 버질 판 다이크가 포효하는 모습이 담겼다.

영국 BT스포츠도 토트넘의 결승전 진출을 축하하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 속에는 손흥민, 크리스티안 에릭센, 루카스 모우라의 모습이 담겼다. 손흥민은 이들의 중심에 배치돼 있었다.

한편, 토트넘과 리버풀은 오는 6월 2일 스페인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챔피언스리그 우승 트로피를 두고 맞붙을 예정이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