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SK 박종훈, 201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수상자로 선정
더보기

SK 박종훈, 201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수상자로 선정

서다영 기자 입력 2019-12-06 11:41수정 2019-12-06 11: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K 박종훈. 스포츠동아DB

KBO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 시상하는 201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수상자로 SK 박종훈이 선정됐다.

평소 성실한 팬 서비스를 선보이기로 정평이 난 박종훈은 다양한 기부활동으로 사랑을 베풀고 있다. 박종훈은 2018년부터 1승 당 100만원을 적립해 기부하는 ‘행복드림 캠페인’에 참여해 올 시즌 올린 8승으로 800만원을 기부할 예정이다. 박종훈은 이미 지난해 14승을 기록하며 1400만원을 소아암 환자에게 기부한 바 있다. 이와 함께 희귀난치성 질환 아동을 위한 ‘희망더하기 캠페인’에도 참여해 1이닝 당 10만원을 적립해 700만원을 기부했다.

사랑의 골든글러브상은 선행에 앞장서고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KBO 리그 선수 또는 구단에 수여되는 상으로 지난 1999년 처음 제정됐다. SK 소속 선수로는 2005년 조웅천, 2006년 이진영, 2014년 김광현, 2016년 박정권 이후 박종훈이 다섯 번째로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KBO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9일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에 앞서 박종훈에 대한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다영 기자 seody3062@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