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컬투쇼’ 경리 “전속계약 끝나 프리한 상태, 즐기는 중”
더보기

‘컬투쇼’ 경리 “전속계약 끝나 프리한 상태, 즐기는 중”

뉴스1입력 2019-08-20 17:02수정 2019-08-20 17: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수 경리/뉴스1 © News1

가수 경리가 전속계약이 만료된 후, 프리하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경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경리는 전 소속사와 전속 계약이 끝난 것을 언급하며 “얼마 전에 계약이 끝나 프리한 상태다”라고 했다. 이어 “저에 대해 생각하고 활동하면서 못 즐겼던 것을 하며 시간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은 회사가 없어서 제가 직접 SNS로 공지했다”라며 자신을 찾아온 팬 4명이 모인 것에 대해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요기사

한편 경리는 지난 2012년 나인뮤지스로 데뷔했다. 지난달 31일 소속사 스타제국과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고 알렸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