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인도 무인달탐사선 달 궤도 진입 성공…9월7일 착륙시도
더보기

인도 무인달탐사선 달 궤도 진입 성공…9월7일 착륙시도

뉴시스입력 2019-08-20 16:08수정 2019-08-20 16: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찬드라얀 2호' 달 극지방 착륙해 '물 퇴적물' 수색

지난 달 발사된 인도 무인 우주선이 달에서 물을 찾는 탐사를 위해 착륙하기에 앞서 달 주위 궤도를 공전하고 있다고 인도우주연구기구(ISRO)가 밝혔다.

20일 AP통신에 따르면 무인 달 탐사선인 찬드라얀 2호는 달 표면으로부터 100㎞ 떨어진 궤도에 진입할 때까지 달 주위를 계속 회전하게 된다.

찬드라얀 달 탐사선은 오는 9월7일께 궤도선에서 분리돼 로켓 연료를 사용하며 달의 극지방에 착륙을 시도할 예정이다.

탐사선은 이전의 인도 달 탐사선 찬드라얀 1호에 의해 확인된 물 퇴적물을 정밀 수색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주요기사

과학자들은 달에서 발견된 물 퇴적물이 향후 더 많은 우주 여행을 위한 좋은 연료 보급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인도는 지난 2008년 10월 ‘찬드리얀 1호’ 발사에 성공하며 중국, 일본에 이어 아시아에서 세번째로 우주개발 경쟁에 뛰어들었다. 찬드라얀은 달 탐사를 의미하는 산스크리트어 표현이다.

이어 2014년에는 세계 4번째이자 아시아 국가로는 처음으로 화성 궤도에 탐사선을 띄우는 데 성공했으며, 지난해 2월에는 PSLV-C37 로켓으로 인공위성 104개를 한꺼번에 쏘아올리며 하나의 발사체로 가장 많은 위성을 발사한 세계 기록을 세웠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