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원희룡 지사, 닥터헬기 타고 풍선 “펑”
더보기

원희룡 지사, 닥터헬기 타고 풍선 “펑”

제주=임재영 기자 입력 2019-07-12 03:00수정 2019-07-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생명 구하는 ‘소생 캠페인’ 동참 “다음주자 이인영-나경원-오신환”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소방항공대 헬기를 타고 소생 캠페인에 동참하면서 빨간 풍선을 터뜨리기 직전 닥터헬기의 중요성에 대해 말하고 있다. 제주도 제공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동아일보 ‘닥터헬기 소리는 생명입니다(소생)’ 캠페인에 동참했다.

원 지사는 11일 이 캠페인에 참여하면서 제주도 소방항공대 다목적 헬기인 ‘한라매’를 직접 타고 빨간 풍선을 터뜨렸다. 원 지사는 “소방헬기가 출동할 때 발생하는 소리 세기가 풍선이 터질 때와 비슷하다”며 보다 많은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희망했다. 제주에서는 인명 구조, 산불 진화 등을 위해 소방항공대를 새로 만들었고 지난해 5월 300억 원을 들여 헬기를 구입했다. 원 지사는 “제주에서는 평균 9일에 한 번 정도 응급환자를 태운 헬기가 산을 넘고 바다를 건넌다”며 “닥터헬기 소리는 소음이 아니라 힘차게 고동치는 생명의 메시지로 위급한 상황에 처한 가족과 이웃에게 도움이 되는 소리”라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의 추천으로 캠페인에 참여했다. 원 지사는 다음 캠페인 참가자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나경원 자유한국당,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 등 3당 원내대표를 지명했다.

제주=임재영 기자 jy788@donga.com
주요기사
#원희룡 제주도지사#닥터헬기 소리는 생명입니다#소생 캠페인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