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교안 대표와 정운천 의원 만남…‘우연일까, 기다렸나’
더보기

황교안 대표와 정운천 의원 만남…‘우연일까, 기다렸나’

뉴스1입력 2019-05-03 17:22수정 2019-05-03 17: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 대표, 전주역 광장서 文정부 규탄 기자회견 가져
정 의원 “회의 마치고 서울로 가던 중 우연히 만나”
장외 투쟁에 본격 돌입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3일 오후 전북 전주시 전주역에서 ‘문재인 STOP! 전주 시민이 심판합니다’ 규탄 대회를 마친 뒤 서울로 향하는 KTX 열차에 탑승 전 정운천 바른미래당 의원과 만나 악수를 하고 있다. 정 의원은 자유한국당 당원들이 “언제 오냐“는 말에 웃으며 답변하지 않았다.2019.5.3/뉴스1 © News1
우연한 만남이었을까, 기다렸을까. 정운천 바른미래당 국회의원(전북 전주을)이 3일 전북 전주를 방문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만났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2시20분 전주역 광장에서 ‘문재인 STOP! 전주 시민이 심판합니다’ 기자회견을 가졌다.

황 대표가 정 의원을 만난 건 3시20분께 기자회견을 마치고 서울로 향하는 KTX 열차를 타기 직전이었다.

두 사람은 반갑게 악수를 한 후 간단하게 인사를 나눴다. 한국당 지지자들은 정 의원에게 “언제 오느냐”며 반겼고 정 의원은 웃음으로 답을 대신했다.


최근 바른미래당이 패스트트랙으로 내분이 생기면서 분당 위기를 맞고 있는 시점이다.

주요기사

정운천 바른미래당 의원이 3일 오후 전북 전주시 전주역광장에서 장외 투쟁을 마치고 떠나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만나며 취재진에 손사래를 치고 있다.2019.5.3/뉴스1 © News1

정 의원은 지난 20대 국회의원 총선에서 국민의당과 민주당의 강세를 뚫고 새누리당으로 전주에서 당선된 기적을 연출했다.

2017년 새누리당이 쪼개질 때 바른정당으로 옮겼고, 다시 국민의당과 합당할 때 바른미래당에 합류했다.

정 의원으로서는 자유한국당과 남이 아닌 관계다. 하지만 정 의원은 황 대표와의 만남을 ‘우연’이라고 했다.

정 의원은 뉴스1과 통화에서 “오전 김승수 시장 등과 함께 ‘법조삼현 로우파크 추진위원회’ 회의를 갖고 서울로 올라가는 길이었다”며 “당초 만나기로 약속을 하거나 계획이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고 말했다.

(전북=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