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옥주현 인플루엔자 확진…“뮤지컬 ‘엘리자벳’ 전주공연 캐스팅 변경”
더보기

옥주현 인플루엔자 확진…“뮤지컬 ‘엘리자벳’ 전주공연 캐스팅 변경”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3-27 12:07수정 2019-03-27 12: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옥주현. 사진=동아닷컴 DB

가수 겸 뮤지컬배우 옥주현이 인플루엔자 확진 판정을 받아 뮤지컬 ‘엘리자벳’ 전북 전주 공연에 불참한다.

옥주현의 소속사 포트럭주식회사는 27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주 공연에 출연하지 못하게 되어 죄송하다. 빠른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는 글과 함께 ‘엘리자벳’ 스케줄 변경 안내문을 게재했다.

이에 따르면, ‘엘리자벳’ 측은 “오는 30일~31일 ‘엘리자벳’ 전주 공연에 출연 예정이던 옥주현 배우의 건강상 이유로 캐스팅을 변경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옥주현 배우는 인플루엔자 확진 판정을 받아 동료 배우, 스태프에게 가연의 우려가 있어 금주 모든 대외활동을 취소하라는 의사의 권고에 따라, 예정되어 있던 ‘엘리자벳’ 전주 공연에 참석하지 못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옥주현의 빈자리는 뮤지컬배우 신영숙과 김소현이 메운다. 신영숙은 30일, 김소현은 31일에 각각 뮤지컬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관람을 원치 않을 경우 취소가 가능하다. 뮤지컬 공연 당일까지 예매처 고객센터에 직접 전화로 취소하면 수수료 없이 환불이 가능하다.
‘엘리자벳’ 스케줄 변경 안내문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