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7일까지 ‘한국의 명인명무전’
더보기

27일까지 ‘한국의 명인명무전’

동아일보입력 2019-03-27 03:00수정 2019-03-2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국예술기획(대표 박동국)은 제100회 ‘한국의 명인명무전’을 26, 27일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연다. ‘명불허전(名不虛傳)’이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이매방류 살풀이춤의 명맥을 잇고 있는 준인간문화재 정명숙 등 120여 명이 출연한다.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립선언문 낭송과 영상, 춤사위도 선보인다. 3만∼10만 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