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필리핀 민다나오섬 규모 6.9 강진…‘쓰나미 위험 경보’는 해제
더보기

필리핀 민다나오섬 규모 6.9 강진…‘쓰나미 위험 경보’는 해제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8-12-29 16:00수정 2018-12-29 16: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USGS 홈페이지 캡쳐)

29일 오전(현지시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인근 해상에서 규모 6.9 지진이 발생해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으나 곧 해제됐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9분께 민다나오 섬 남동쪽 제너럴산토스에서 동쪽으로 193㎞ 떨어진 해상에서 규모 6.9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약 60㎞다.

이에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는 진앙에서 반경 300㎞ 이내에 있는 필리핀과 인도네시아 해안 지역에 “높이 0.3m 이하의 위험한 쓰나미”가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으나, 2시간 여 후 이를 해제했다.

USGS는 당초 지진 규모를 7.2라고 했다고 6.9로 하향 조정했다.

주요기사


필리핀화산지진연구소(PIVS)는 여진이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사상자 및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