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손흥민, 에버턴전 2골 1도움 ‘원맨쇼’…이번 시즌 최고 평점 9.9
더보기

손흥민, 에버턴전 2골 1도움 ‘원맨쇼’…이번 시즌 최고 평점 9.9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12-24 07:58수정 2018-12-24 08: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트위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26)이 2경기 연속골에 도움까지 추가하면서 이번 시즌 최고 평점인 9.9를 받았다.

손흥민은 24일(한국 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에버턴과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골-1도움의 기록하면서 팀의 6-2 대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0-1로 끌려가던 전반 27분 상대 골키퍼와 수비수가 처리를 미루는 사이 공을 가로채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며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또 손흥민은 4-2로 앞서던 후반 16분 에릭 아멜라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슛으로 골을 추가했고, 후반 29분 헤리 케인의 득점까지 도우면서 2골 1도움의 원맨쇼를 펼쳤다.

주요기사

손흥민은 팀이 6-2 리드를 잡은 후반 34분 교체아웃됐다.

손흥민은 지난 20일 아스널과의 카라바오컵(리그컵) 8강전 결승 골에 이어 2경기 연속 골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갔고, 이날 경기를 가장 빛낸 ‘맨 오브 더 매치’로 꼽혔다.

영국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양 팀 통틀어 최고인 평점 9.9점을 줬다. 손흥민이 이번 시즌 후스코어드닷컴을 통해 받은 최고점이다.

영국 축구전문 사이트 ‘풋볼런던’도 손흥민에게 양 팀 최고점인 평점 9점을 줬다.

손흥민은 경기 후 가진 인터뷰에서 “0-1로 지는 상황에서 역전했다. 어려운 경기장에서 6골 넣은 것은 선수들이 칭찬받을 만한 일이라고 생각한다”면서도 “오늘 하루만 사는 것은 아니다. 다음 경기를 잘 준비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