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홍남기 “경제상황 엄중 어깨 무겁다…경제팀 원팀으로 노력”
더보기

홍남기 “경제상황 엄중 어깨 무겁다…경제팀 원팀으로 노력”

뉴스1입력 2018-12-11 15:10수정 2018-12-11 15: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취임 기자간담회서 靑과 소통 강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1일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20181.12.11/뉴스1 © News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1일 “경제가 어렵고 엄중한 상황에서 기재부 장관 직책을 맡게 돼서 개인적으로 어깨가 무겁고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출입기자단과 간담회를 갖고 “앞으로 기재부 장관으로 최선을 다해서 수행하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 자리에서 경제팀의 소통을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경제팀과 청와대 정책실 등과 수시로 소통하는 창구 만들 것”이라며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과 매주 금요일에 고정적으로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그는 이어 “경제장관들 몇명하고 청와대 수석들 몇분이 만나서 조율하고 협의하는 비공식 조율모임도 많이 가지려고 한다”며 “서별관회의로 이름을 붙이지는 않을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또 “문재인 대통령께도 격주로 보고드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