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코스피 1.8% 상승 1710선 마감…증시 거래량·거래대금 역대 최대
더보기

코스피 1.8% 상승 1710선 마감…증시 거래량·거래대금 역대 최대

뉴스1입력 2020-03-27 16:25수정 2020-03-27 16: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코스피가 뉴욕 증시의 상승세와 외국인의 매도 우위 속에 상승세로 마감한 2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여의도지점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을 나타내고 있다. © News1

27일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이 등락을 거듭한 끝에 1%대 상승세로 마감했다. 일명 ‘동학개미운동’으로 불리는 개인투자자들의 역대급 ‘사자’ 행진이 계속된 가운데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을 합쳐 거래량(30억2595만주)과 거래대금(27조4288억원)은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코스피는 전일보다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으로 거래를 마쳤다. 69.83포인트(4.14%) 오른 1756.07로 출발한 뒤 시간외 뉴욕 증시 지수 선물의 하락폭이 커지면서 1700선 밑으로 떨어지기도 했으나 장 후반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코스피 시장에서 개인과 기관은 각각 1699억원, 1332억원 순매수했고, 외국인은 홀로 3750억원 순매도했다. 외국인은 이날로 17거래일째 주식을 팔아치웠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장 종료 시점을 기준으로 코스피 시장의 거래대금은 12조7324억원으로 역대 최대치였던 전날(12조3741억원)의 기록은 넘지 못했으나 두 번째로 거래량이 많았다. 거래량은 10억6793만주다.

주요기사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중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2.96%)만 내리고 나머지는 상승 마감했다. 삼성SDI는 보합으로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일대비 6.22포인트(1.20%) 오른 522.83으로 마감했다. 개인은 1813억원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093억원, 696억원 순매도했다.

코스닥 시장의 거래대금은 14조6964억원을 기록했다. 종전 최고기록인 2018년 1월12일(12조850억원)을 넘어서면서 기록을 갈아치웠다. 거래량은 19억5802만주다.

코스닥 시총 상위 종목 중에선 셀트리온헬스케어(2.88%), 씨젠(1.22%), 펄어비스(3.83%), CJENM(1.41%), SK머티리얼즈(1.80%)이 상승했다. 에이치엘비(-2.06%), 스튜디오드래곤(-1.43%), 셀트리온제약(-3.26%), 케이엠더블유(-0.10%), 코미팜(-6.89%) 등은 내렸다.

김장열 상상인증권 리서치센터장은 “경제는 심리”라면서 “파월의 파워풀 코멘트가 파워풀한 미국장을 연출했고, 무제한 양적완화의 힘을 시장이 기본적으로 신뢰한다면 코스피 지수도 1700을 재탈환한 상태에서 4월 코로나 추이를 살필 것”이라고 분석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달러/원 환율은 22.2원 내린 1210.6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달러/원 환율이 1210원대에서 거래를 마친 것은 지난 13일 이후 10거래일 만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