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호식이두마리치킨, 코로나19 대응 분주 대구 보건소에 치킨 전달
더보기

호식이두마리치킨, 코로나19 대응 분주 대구 보건소에 치킨 전달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27 16:16수정 2020-03-27 16: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 호식이두마리치킨은 매월 소외된 이웃을 대상으로 사랑 나눔을 실시하고 있는 가가호호 봉사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열심인 대구 북구보건소에 치킨교환권(200인 분)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가가호호 봉사단의 이번 31번째 봉사 활동에는 대구 침산점(점주 박정은·사진)이 함께 했다.

박정은 점주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노고가 많은 보건소에 치킨을 기부하게 됐다”며 “업무로 바쁜 보건소 직원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호식이두마리치킨은 지난달 27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긴급 구호 지원금 2억 원을 대한적십자사 대구광역지사에 전달한 바 있다. 해당 지원금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및 빠른 퇴치를 위해 대구·경북 지역에 부족한 의료물품, 방역물품, 위생용품 등을 지원하는 데 쓰인다.

주요기사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