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CGI, 한진 블록딜로 151억 실탄 마련…한진칼 지분경쟁 쓰이나
더보기

KCGI, 한진 블록딜로 151억 실탄 마련…한진칼 지분경쟁 쓰이나

뉴시스입력 2020-03-27 09:42수정 2020-03-27 09: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진칼과 경영권 분쟁 중인 KCGI 측이 한진 보유 지분 5%가량을 시간외 대량매매(블록딜)로 매각했다. 매각금액은 약 151억원으로 한진칼 지분 매집에 쓰일지 주목된다.

KCGI 산하 투자목적회사인 엔케이앤코홀딩스는 지난 25일 한진 보유 지분을 종전 10.17%에서 5.16%로 5.01%포인트(60만주)를 매도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엔케이앤코홀딩스, 타코마앤코홀딩스, 그레이스앤그레이스는 지난 25일 한진 보통주 2만455주, 46만916주, 11만8629주를 각각 매각했다. 엔케이앤코홀딩스만 한진 주식 36만2133주를 들고 있게 됐다.


처분 단가는 2만5290원으로 KCGI 측은 한진 주식 60만주 시간외 매각을 통해 151억7400만원을 쥐게 됐다.

주요기사

이 자금이 한진칼 지분 경쟁에 투입될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KCGI 산하 투자목적회사인 그레이스홀딩스는 지난 26일 기준으로 한진칼 지분이 기존 18.51%에서 18.57%로 0.06%포인트(3만5000주) 늘어났다고 이날 별도 공시했다.

한진칼은 이날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에서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을 재선임안을 올렸다.

이번 주총에서는 조 회장 측이 유리할 것으로 관측되지만 일각에서는 추후 지분 경쟁을 통해 최종 판가름이 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