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靑 “김의겸·최강욱 열린민주당 비례 출마? 개인적인 선택”
더보기

靑 “김의겸·최강욱 열린민주당 비례 출마? 개인적인 선택”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26 15:04수정 2020-03-26 15: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청와대는 26일 전직 청와대 참모들이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후보로 공천을 받은 것과 관련해 “청와대와는 상관없는 개인 선택일 뿐”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청와대 (전직) 참모들이 열린민주당으로 갔다’는 지적에 이같이 답했다.

비례정당인 열린민주당에 입당한 청와대 전직 참모는 최강욱 전 대통령공직기강비서관과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다. 열린민주당은 손혜원 의원과 정봉주 전 의원이 이끌고 있다.


열린민주당의 4·15총선 비례대표 후보인 최 전 비서관과 김 전 대변인은 각각 당선 안정권인 2번과 4번에 배치됐다.

주요기사

더불어시민당에 후보들을 보낸 더불어민주당은 열린민주당을 곱지 않은 시선으로 바라보는 상황.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전날 열린민주당을 향해 “민주당을 참칭하지 말라”고 일갈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