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방부, 코로나 여파로 예비군훈련 6월로 연기…훈련일수도 단축
더보기

국방부, 코로나 여파로 예비군훈련 6월로 연기…훈련일수도 단축

신규진 기자 입력 2020-03-15 20:30수정 2020-03-15 20:4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예비군 훈련을 한 차례 더 연기했다.

국방부는 4월 17일 예정이던 동원 예비군 및 지역 예비군 훈련 시작을 6월 1일로 연기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동원 예비군 훈련은 이틀, 지역 예비군 훈련 중 기본 및 작전계획 훈련은 각각 하루 동안 실시된다.

군 내 코로나19 확산세는 수그러드는 모양새다. 15일 기준 군 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없었다. 총 38명 확진자 중 완치자는 2명이 늘어 10명이 됐다. 국방부는 이날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150여 명,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2160여 명이라고 밝혔다.


신규진 기자 newjin@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