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 발표 순간, 854만명 봤다
더보기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 발표 순간, 854만명 봤다

뉴시스입력 2020-03-15 12:56수정 2020-03-15 12: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스터트롯’ 우승자 발표 순간 시청률이 30%에 육박했다.

15일 TNMS에 따르면 전날 생방송된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 최종 결과 발표는 긴급 편성됐지만, 854만명이 동시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임영웅이 우승자인 ‘진’으로 호명되는 순간 시청률은 최고 1분을 기록했다. 전국 유료가구 기준 28.6%다.

‘미스터트롯’ 최종 결과 발표는 오후 7시52분부터 8시50분까지 약 1시간 동안 전파를 탔다. 평균 시청자 수는 754만명으로 조사됐다. TNMS 관계자는 “TV조선에서 대국민문자 투표에 참여한 수가 773만1781명이라고 밝혔다”면서 “숫자만으로 봤을 때 12일 결승전 정규 방송 당시 문자 투표에 참여한 대부분의 시청자가 ‘미스터트롯’ 최종 결과 발표 생방송도 시청한 것”이라고 해석했다.


닐슨코리아는 이날 방송된 ‘미스터트롯’ 시청률을 전국 유료가구 기준 28.7%로 집계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타깃 지표인 25∼49세 시청률은 10.2%다.

주요기사

‘미스터트롯’은 지난 12일 결승전 생방송에서 실시간 문자투가 폭주해 우승자 발표를 보류했다. 총 773만1781표 중 오타, 문장부호, 이모티콘 등이 포함된 문자를 제외한 유효 투표수는 542만8900표다. 2위는 영탁, 3위 이찬원, 4위 김호중, 5위 정동원, 6위 장민호, 7위 김희재가 차지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