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팀원 54.8% “팀장 불만족”…1위는 ‘소통’ 부족
더보기

팀원 54.8% “팀장 불만족”…1위는 ‘소통’ 부족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13 18:58수정 2020-03-13 19: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DB

팀원급 직장인 54.8%가 팀장의 리더십에 만족하지 못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교육 전문기업 휴넷은 팀원급 직장인 512명을 대상으로 ‘팀장 만족도’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54.8%가 불만족스럽다고 답했다고 13일 밝혔다.

불만족스러운 이유 1위는 커뮤니케이션 능력 부족(34.4%)이었다. 이어 ▲교양·매너·상식 부족(28.1%) ▲리더십·통솔력 부족(26.6%) ▲인재 코칭 능력 부족(25%) ▲실무 능력 부족(15.6%) 등 순이었다.


만족스러운 이유 1위는 실무 능력(34.4%)이었다. 이어 ▲커뮤니케이션 능력(25%) ▲리더십·통솔력(23.4%) ▲교양·매너·상식(21.9%) 등 순이었다.

응답자 512명 전원은 팀장의 자기계발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필요한 자기계발 분야로는 ▲조직 관리(28.1%) ▲커뮤니케이션 스킬(26.6%) ▲실무(17.2%) 등이 있었다.

주요기사

팀장급 직장인들도 리더십에 대한 고민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설문에 참여한 팁장급 직장인 180명 중 60%는 ‘역량 부족을 느껴 퇴사를 고려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응답했다.

‘리더십 역량을 높이기 위해 자기계발을 하고 있느냐’는 질문엔 83.3%가 “그렇다”고 답했다.

가장 스트레스를 받는 순간 1위는 팀워크에 문제가 있을 때(30%)였다. 이어 ▲성과에 대한 부담감을 느낄 때(26.7%) ▲상사와 타 부서 설득할 때(20%) ▲팀원 인사평가 할 때(13.3%) 등 순이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