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언론 “트럼프-아베 13일 오전 전화회담 조율 중”
더보기

日언론 “트럼프-아베 13일 오전 전화회담 조율 중”

뉴시스입력 2020-03-13 08:30수정 2020-03-13 08: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코로나19 확산 방지·경기 침체 대응 등 논의할 듯

미국과 일본 정부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전화 회담을 13일 오전(한국시간) 실시하는 방향으로 조율하고 있다고 산케이 신문이 13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미일 정상은 세계보건기구(WHO)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선언과 관련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경기 침체 대응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전망이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리오 버라드커 아일랜드 총리와의 회담 자리에서 도쿄올림픽 연기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그냥 내 생각일 뿐이지만, 어쩌면 그들이 1년 정도 연기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또한 “관중 없이 하는 것보단 1년 미루는 게 나은 대안”이라고 지적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