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날씨] 황사 영향 일시적 대기질↓…아침 기온은 포근
더보기

[날씨] 황사 영향 일시적 대기질↓…아침 기온은 포근

뉴시스입력 2020-03-13 04:10수정 2020-03-13 04: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흐리다 맑음…수도권 등 새벽 비
아침 기온 0~8도…낮엔 7~15도

13일은 평년보다 아침 기온이 높아 출근길이 비교적 포근하겠다. 황사의 영향으로 수도권 등 전국 곳곳의 대기질이 일시적으로 나쁜 모습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낮부터 맑아지겠으나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겠다”며 “오전 6시까지 서울, 경기와 강원 영서, 충청 북부는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 경기, 강원 영서, 충청 북부에서 5㎜ 미만이다. 강원 산지에서는 1~3㎝의 적설이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수원 4도, 춘천 3도, 강릉 7도, 청주 5도, 대전 5도, 전주 4도, 광주 5도, 대구 4도, 부산 8도, 제주 9도 등으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낮 최고 기온은 7~15도(평년 9~14도)로 전망된다.

주요 지역 낮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7도, 수원 8도, 춘천 10도, 강릉 11도, 청주 10도, 대전 11도, 전주 12도, 광주 12도, 대구 14도, 부산 15도, 제주 13도 등으로 예측된다.

다만 오후부터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 14일 아침에 대부분 지역 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전망이다.

비 또는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는 내린 눈 또는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

해안과 강원 산지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강원 영동은 매우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또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을 중심으로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 0.5~2m, 1~3m로 예상된다. 남해 앞바다와 먼 바다 물결 높이는 0.5~1.5m, 1~2.5m로 전망된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한편 전날 중국 북동 지역에서 발원한 황사는 새벽부터 국내 상공을 지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약한 국외 입자 유입과 황사가 들어오면서 일시적으로 높아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강원권·충청권은 오전, 호남권·영남권은 오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관측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