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본보기집 개관취소 등 일정차질… 분양경기실사지수 전망치 급락
더보기

본보기집 개관취소 등 일정차질… 분양경기실사지수 전망치 급락

김호경 기자 입력 2020-03-12 03:00수정 2020-03-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본보기집 개관 취소 등 분양 일정에 차질이 생기면서 분양시장에도 ‘코로나19발(發) 충격’이 나타나고 있다.

11일 주택산업연구원이 집계한 ‘3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는 66.7로 지난달(88.7)보다 22포인트나 감소했다. HSSI는 주택 공급자 입장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거나 분양 중인 단지의 예상 분양 실적을 점수화한 것이다.

서울에 대한 HSSI 전망치는 69.6으로 2017년 9월 조사 시작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달 경기 지역 전망치는 지난달(100)보다 무려 40.8포인트 낮은 59.2로 전국 17개 시도 중 감소 폭이 가장 컸다.



김호경 기자 kimhk@donga.com
주요기사
#코로나19#부동산#분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