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도쿄행’ 여자복싱 오연지, 올림픽 예선 결승 진출
더보기

‘도쿄행’ 여자복싱 오연지, 올림픽 예선 결승 진출

뉴시스입력 2020-03-11 17:51수정 2020-03-11 17: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대표팀 13명 중 유일하게 결승행

2020 도쿄올림픽 본선 티켓을 확보한 여자복싱 오연지(30·울산광역시청)가 결승에 진출했다.

오연지는 10일(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올림픽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예선 여자 라이트급(60kg) 준결승에서 태국의 타포른 시손디에 5-0 심판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뒀다.

앞서 준결승 진출로 동 체급 상위 4명까지 주어지는 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한 오연지는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결승 무대를 밟았다.


한국 대표팀은 이번 지역 예선에 13명이 참가했다.

주요기사

오연지와 함께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따낸 막내 임애지(21·한국체대)는 여자 페더급 준결승에서 일본의 아리에 세나에게 0-5로 판정패했다.

이번 지역 예선 통과에 실패한 선수들은 5월 13~20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세계올림픽 예선에서 다시 한 번 티켓에 도전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