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세계百 강남점, 긴급 휴점…“코로나19로 세번째 휴점”
더보기

신세계百 강남점, 긴급 휴점…“코로나19로 세번째 휴점”

뉴스1입력 2020-03-10 16:42수정 2020-03-10 16: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3일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직원들이 개장을 앞두고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2020.2.23/뉴스 © News1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은 10일 긴급 폐점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지난 7일 방문한 것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신세계 강남점은 확진자가 방문한 사실을 확인한 직후인 이날 오후 4시 긴급 폐점했다. CCTV로 확인된 동선은 물론 점포 전체를 방역할 예정이다.

서초구청 감염병관리팀 등 보건당국과의 협의를 통해 신세계 강남점은 다음날인 11일 정상 영업할 계획이다.


신세계 강남점은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이 확인됨에 따라 지난달 23일 식품관을 임시 휴점한데 이어 지난달 28일에는 전 매장을 휴점하기도 했다. 신세계 강남점은 국내 백화점 단일 점포 중 최대 매출액을 자랑한다.

주요기사

신세계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선제적인 방역활동과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