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 청계산 등산로는 ‘북적’… 명동거리는 ‘썰렁’
더보기

서울 청계산 등산로는 ‘북적’… 명동거리는 ‘썰렁’

안철민 기자 입력 2020-03-09 03:00수정 2020-03-09 04: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8일 서울 서초구 청계산 등산로는 모처럼 따뜻한 날씨에 바깥나들이를 한 등산객들로 붐볐다(왼쪽 사진). 반면 같은 날 서울 중구 명동은 여전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시민이나 관광객이 줄어 한산했다.


안철민 기자 acm08@donga.com
관련기사
#서울 서초구#청계산#등산로#중구 명동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