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軍 코로나19 환자 36명…2명 완치
더보기

軍 코로나19 환자 36명…2명 완치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08 11:17수정 2020-03-08 11: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6일 울산시 북구 연암동 일원에서 육군 53사단 제독 차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을 하고 있다. 이날 실시된 방역은 이동권 북구청장을 비롯한 공무원, 육군 53사단 7765부대, 주민자율방역단 등 60여 명이 동원됐다. 북구는 코로나19가 종료될 때까지 주1회 ‘일제 방역’을 실시한다. 2020.3.6/뉴스1 ⓒ News1

군대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는 36명으로 파악됐다.

국방부에 따르면 8일 오전 10시 기준 군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6명이다. 전날보다 1명 늘어난 수치다. 현재 34명이 치료를 받고 있고, 2명이 완치 판정을 받았다.

군별로 보면 ▲육군 20명 ▲해군 1명 ▲해병 2명 ▲공군 12명 ▲국직 부대 1명이다.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는 경기 포천시에서 복무 중인 육군 병사다.

주요기사

군인 격리자는 420여 명이다. 군 자체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3120여 명이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