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유니클로, 올해 ‘에어리즘’ 기능성·라인업 강화… 속옷·키즈용 출시
더보기

유니클로, 올해 ‘에어리즘’ 기능성·라인업 강화… 속옷·키즈용 출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0-03-06 18:19수정 2020-03-06 18: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소재 ‘마이크로 메쉬·에어리즘 코튼’ 적용
언더웨어·키즈 라인 전개
유니클로는 기능성이 개선된 ‘2020 에어리즘(AIRism) 컬렉션’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6일 밝혔다. ‘마이크로 메쉬’와 ‘에어리즘 코튼’ 등 기능성과 착용감을 강화한 신소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에어리즘은 유니클로가 섬유업체들과 헙업해 개발한 소재를 활용해 일반 폴리에스테르 소재 제품보다 많은 양의 수증기를 흡수하도록 고안됐다. 실크처럼 부드러운 촉감 구현에도 공들였다. 여기에 암모니아 등 땀 냄새 근원을 흡착하거나 중화하는 소취 효과 등 다양한 기능성을 발휘하도록 만들어졌다고 유니클로 측은 강조했다.

유니클로에 따르면 올해 에어리즘의 가장 큰 특징은 기능성과 착용감을 강화한 신상품 라인업이다. 남성용 ‘에어리즘 마이크로 메쉬’ 라인업은 특별한 직조 기술로 만든 메쉬 소재를 적용해 통기성을 높였다. 기존 에어리즘 메쉬보다 접촉냉감은 25%, 신축성은 40% 개선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봉제선을 없앤 심리스 디자인도 주목할 만하다. 봉제선이 겉으로 드러나지 않도록 했다. 또 다른 신상품인 ‘에어리즘 코튼 크루넥 T’는 겉은 면 소재로, 안감은 에어리즘으로 만들어 데일리웨어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여성용 제품은 자외선을 차단하는 기능이 추가됐다. ‘에어리즘 UV-컷(Cut) U넥 T’는 속옷이 비치지 않고 7부 기장으로 출시됐다. 골프 등 아웃도어 활동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고 유니클로 측은 전했다. 자외선 차단 기능이 더해진 에어리즘 레깅스도 판매하며 올해부터 에어리즘 라인업을 언더웨어와 키즈용으로 확대했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에어리즘은 두께와 건조력 등 일반적인 이너웨어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장시간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된 제품”이라며 “올해는 제품 기능을 강화하고 언더웨어와 키즈용까지 제품군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