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희찬 결승골로 시즌 13호… 잘츠부르크, 오스트리아컵 결승진출
더보기

황희찬 결승골로 시즌 13호… 잘츠부르크, 오스트리아컵 결승진출

뉴스1입력 2020-03-06 08:00수정 2020-03-06 08: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잘츠부르크 공격의 핵 황희찬이 오스트리아컵 4강, 라이벌과의 중요한 경기에서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의 결승 진출을 이끌었다.

잘츠부르크는 6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오스트리아컵 플레이오프 준결승에서 LASK린츠를 1-0으로 꺾었다.

린츠는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선두를 달리고 있는 잘츠부르크의 경쟁클럽이라 이날의 결과는 더 값졌다. 오스트리아컵 디펜딩 챔피언인 잘츠부르크는 대회 2연패와 함께 통산 7번째 우승에 한 발 더 다가섰다.


승리의 주역은 황희찬이었다. 선발 공격수로 출전한 황희찬은 0-0으로 팽팽한 균형이 이어지던 후반 5분 디카의 패스를 받아 선제골을 터뜨렸다.

주요기사

지난 3일 알타흐와의 정규리그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렸던 황희찬은 2경기 연속득점이자 시즌 13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이 득점이 잘츠부르크의 결승행을 이끄는 결승골이 되면서 의미가 더 컸다.

이날 황희찬은 풀타임을 활약하지는 못했다. 경기 막판 허벅지 쪽에 부상을 당한 황희찬은 후반 38분 교체아웃되면서 경기를 마쳤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