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놀라운 보컬” 정국 솔로 ‘시차’에 반한 美
더보기

“놀라운 보컬” 정국 솔로 ‘시차’에 반한 美

이정연 기자 입력 2020-03-06 06:57수정 2020-03-06 06: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84위

“정국 어메이징!”

역시 ‘황금막내’답다. 그룹 방탄소년단의 기록 행진이 계속되는 가운데 멤버 정국(전정국·24)의 개별 성과도 눈에 띈다. 팀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7’(MAP OF THE SOUL:7)의 수록곡 ‘시차’(My Time)로 타이틀곡 ‘온’(ON)과 함께 각종 기록을 써내려가고 있다. 정국은 방탄소년단의 메인 보컬로, 춤과 랩 등 모든 파트를 소화해 멤버들과 팬들(아미)들로부터 ‘황금막내’로 불린다.

‘시차’는 최근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7일자)에서 84위에 올랐다. 멤버별 솔로곡 가운데 1위다. 뿐만 아니라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미국 아이튠즈 톱 송 1위도 차지했다. 직후 현지 매체 올케이팝은 “‘시차’에 세계가 매료됐다. 놀라운 보컬이다”며 찬사를 보냈다.


‘시차’는 정국이 중학생 시절부터 연습생 생활을 시작해 방탄소년단으로 활동하며 청년기를 겪고 성인이 된 지금까지 느끼는 내면의 이야기를 가사로 풀어냈다. ‘24 누구보다 더 빨리 어른이 된 것만 같아/해 뜨는 곳으로 달렸어/누구의 내일에 가봤던 것 같아/온 세상이 너무 컸던 그 소년/왜 나만 다른 시공간 속인 걸까/…’ 등 노랫말에 정국을 데뷔 시절부터 봐왔던 팬들은 깊은 공감을 드러냈고 차트 성적으로 이어졌다는 평가다.

관련기사

이와 함께 지난달 28일 ‘온’의 두 번째 뮤직비디오가 공개되면서 정국의 존재감은 더욱 커졌다. 이를 본 영화 ‘메이즈 러너’ 원작 소설가 제임스 대시너는 “정국 어메이징”이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광활한 초원과 절벽, 숲 속 호수 등을 배경으로 이국적 분위기를 연출한 뮤직비디오에 팬들이 영화 ‘메이즈 러너’와 같다고 표현하자 제임스 대시너는 “아주 멋진 일이다. 정국은 토마스처럼 정말 놀랍고 멋있다”면서 “우리 어머니가 뮤직비디오를 100번 정도 봤다”고 말했다.

이정연 기자 annjo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