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비스’ 김승현 “클릭비 될 뻔했다”…길거리 캐스팅 부른 비주얼
더보기

‘비스’ 김승현 “클릭비 될 뻔했다”…길거리 캐스팅 부른 비주얼

뉴스1입력 2020-03-04 04:18수정 2020-03-04 04: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every1 ‘비디오스타’ © 뉴스1

‘비디오스타’ 김승현이 클릭비의 멤버가 될 뻔했던 사연을 털어놨다.

3일 오후에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이하 ‘비스’)에서는 ‘소름 유발 특집! 너와 나의 연결고리’로 꾸며져 뮤지컬 배우 마이클 리, 가수 홍경민, 배우 김승현, 배우 지일주, 팝페라가수 듀에토의 유슬기가 출연했다.

김승현이 과거 그룹 클릭비의 멤버가 될뻔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눈길을 끌었다. 이에 김승현은 “압구정 로데오 거리가 캐스팅 거리였다. 그곳에서 클릭비 소속사에 명함을 받아 클릭비가 될뻔했다”고 설명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길거리 캐스팅을 부르게 했던 김승현의 과거 시절이 자료화면을 통해 공개돼 감탄을 안겼다. 더불어 김승현은 잘생긴 외모 때문에 주인공 친구 역할에 캐스팅될 뻔했지만 주인공보다 잘생겼다는 이유로 캐스팅이 불발되기도 했다며 씁쓸했던 기억을 전했다.

주요기사

한편,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