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무성 “박근혜 전 대통령 메시지 환영…통합당 중심으로 단결”
더보기

김무성 “박근혜 전 대통령 메시지 환영…통합당 중심으로 단결”

뉴스1입력 2020-03-04 18:00수정 2020-03-04 18: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무성 미래통합당 의원. © News1
김무성 미래통합당 의원이 4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메시지와 관련해 “통합당을 중심으로 통합하고 단결해 4·15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박 전 대통령의 우파통합 메시지를 크게 환영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박 전 대통령은 자필 메시지를 통해 “더 나은 대한민국을 위해 기존 거대 야당을 중심으로 태극기를 들었던 모두가 하나로 힘을 합쳐주실 것을 호소드린다”고 했다.


김 의원은 “크게 환영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이번 총선은 좌파 사회주의를 추구하는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는 선거”라며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지키려면 우파 보수가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하고, 선거 승리를 위해서는 하나로 똘똘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김무성 미래통합당 의원 © News1
이어 “박 전 대통령은 어느 누구보다 애국심이 강한 분이고,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분”이라며 “대한민국을 위해 ‘서로 분열하지 말고 역사와 국민 앞에서 하나 된 모습 보여주시기 바란다’ ‘여러분의 애국심이 나라를 다시 일으켜 세울 수 있다’고 호소하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대한민국이 지금 백척간두의 위기에 놓여 있다. 박 전 대통령 말씀대로 대한민국을 위해 지금은 서로 힘을 합칠 때”라며 “합치지 못하면 총선에서 승리하기 어렵고, 총선에서 승리하지 못하면 대한민국을 지키기 어렵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의 우파 보수 대통합 메시지를 열렬히 환영한다”고 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