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직자 18.8% “코로나19로 서류 통과하고도 면접 불참”
더보기

구직자 18.8% “코로나19로 서류 통과하고도 면접 불참”

뉴시스입력 2020-03-03 08:38수정 2020-03-03 08: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코로나19 에 대한 우려로 구직자 10명 중 2명 정도는 서류전형에 합격하고도 면접에 불참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대표 윤병준)가 알바몬과 함께 최근 서류전형 합격 경험이 있는 구직자 189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8.8%가 ‘서류전형에 합격했음에도 코로나19 우려로 면접장에 가지 않은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다. ‘코로나19가 우려되었지만 면접에 참석했다’는 응답은 81.2%였다.

코로나19 우려로 면접장에 참석하지 않은 경험이 있는 구직자들은 여성구직자들이 19.4%로 남성구직자 18.3%에 비해 다소 높았다.


특히 취업준비를 하고 있는 기업에 따라 차이가 있었는데, ▲중소기업 지원 구직자들 중에서는 26.1%가 ‘코로나19 우려로 면접장에 가지 않는 경험이 있다’고 답해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외국계기업(16.1%) ▲대기업(10.2%) 순이었다. 반면 공기업 및 공공기관 지원자들 중에서는 8.2%만이 ‘코로나19 우려로 면접장에 가지 않은 경험이 있다’고 답해 타 기업들에 비해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기사

한편,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설문에 참여한 구직자 10명 중 3명은 코로나19를 대비한 취업전략이 있다고 응답했다. 코로나19 대비 취업전략이 있다는 응답은 남성구직자들이 29.8%로 여성구직자 26.3%에 비해 다소 높았으며, 취업준비 기업별로는 ▲대기업(31.1%) ▲공기업(29.6%) ▲중소기업(26.9%) ▲외국계기업(23.7%) 순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를 대비한 취업전략이 있다’고 응답한 구직자들의 전략으로는(*복수응답) ▲공채 대신 수시채용 기업 공략이 응답률 38.2%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직무에세이나 포트폴리오 등 부족한 서류전형 보완도 응답률 34.0%로 비교적 많았다.

이 외에 ▲오프라인 취업 모임 대신 온라인 콘텐츠 활용(25.0%) ▲면접을 대비해 지원할 업종 및 기업 정보 보강(22.7%) ▲대기업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스타트업 기업으로 구직 범위 확장(19.0%) ▲취업 자신감이 하락하지 않도록 마인트 컨트롤(8.8%) 등의 응답도 있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