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울산문화재단, 문화예술지원사업 선정
더보기

울산문화재단, 문화예술지원사업 선정

정재락 기자 입력 2020-03-03 03:00수정 2020-03-0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울산문화재단은 2일 올해 4개 영역, 215개의 문화예술지원사업을 선정했다.

재단이 지원하는 사업 영역은 ‘기초예술지원’ ‘콘텐츠지원’ ‘특성화지원’ ‘공연장상주예술단체’ 등이다. 총 지원액은 17억8650만 원.

이 가운데 공연장 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에는 총 7개 공연장, 18개 예술단체에 지원한다. 극단 푸른가시(중구문화의전당), 극단 무(꽃바위 문화관), 극단 세소래(북구문예회관), 울산오페라단(북구문예회관), 문수오페라단(서울주문화센터), 풍물예술단버슴새(서울주문화센터원) 등이 대상이다.
 
정재락 기자 raks@donga.com
주요기사
#울산문화재단#문화예술지원사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