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와이즈넛, ‘코로나19 챗봇’ 베타 서비스 시작 …AI챗봇 활용 기술 나눔
더보기

와이즈넛, ‘코로나19 챗봇’ 베타 서비스 시작 …AI챗봇 활용 기술 나눔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2-20 14:36수정 2020-02-20 15: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공지능(AI) 챗봇(채팅 로봇) 및 검색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주)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사회 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감염 확진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상별 맞춤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코로나19 챗봇’ 베타 버전 서비스를 이날부터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코로나19 챗봇(BETA)’은 와이즈넛의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형 챗봇 ‘현명한 앤써니(WISE Answerny)’에 질병관리본부와 보건복지부에서 제공하는 공개 정보를 적용해 신뢰도를 높였다.

‘코로나19 챗봇(BETA)’ 서비스는 국내외 확진자 발생 현황, 확진자 이동경로 등 일반적인 정보 제공에 그치지 않고, △확진자 △자가격리자 △일반인 △의료인 △집단시설 등 주요 대상 별로 분류된 맞춤 정보를 기본 정보와 함께 제공한다.


예를 들어 ‘자가격리자는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라고 코로나19 챗봇에게 질문하면 자가격리 대상자 생활수칙, 가족/동거인 생활수칙, 자가 격리 안내문 등 대상자에게 적합한 최신 상세 정보를 스스로 정리해 알려준다.

주요기사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는 “코로나19의 기세가 전국적으로 확대됨에 따라 유관 행정기관들 또한 폭발적인 문의 대응에 고생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다”며 “와이즈넛은 이번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코로나19 챗봇을 필요로 하는 행정기관 대상으로 기관 홈페이지와 챗봇의 무상 연동 서비스를 제공하여 원활한 공공서비스 제공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19 챗봇(BETA)’은 현명한 앤써니 공식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사용 가능하며, 홈페이지와 연동 문의는 와이즈넛 대표전화와 홈페이지를 통해 언제든 신청이 가능하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