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 마포대교서 20대 남성 투신…구조후 병원 이송
더보기

서울 마포대교서 20대 남성 투신…구조후 병원 이송

뉴시스입력 2020-02-15 19:17수정 2020-02-15 19: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의식없는 상태로 병원 옮겨져

15일 오후 4시20분께 서울 영등포구 마포대교 남단에서 20대 남성이 한강으로 투신했다가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영등포소방서에 따르면 구조대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오후 4시24분께 마포대교에서 한강으로 뛰어든 이 남성을 구조했다.

구조 당시 이 남성은 호흡이 없었으나, 이후 호흡이 돌아왔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다만 해당 남성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인근병원에 이송된 것으로 전해졌다.


※정신적 고통 등 주변에 말하기 어려워 전문가 도움이 필요하다면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자살예방핫라인(1577-0199), 희망의 전화(129), 생명의 전화(1588-9191), 청소년 전화(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