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갤럭시Z 플립’ 14일 국내 출시…‘매진’ 행진 이어지나
더보기

‘갤럭시Z 플립’ 14일 국내 출시…‘매진’ 행진 이어지나

뉴시스입력 2020-02-14 10:05수정 2020-02-14 10: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주일 2만대 수준 풀릴듯...500만대 판매 목표

삼성전자 새 폴더블폰인 ‘갤럭시Z 플립’이 14일 국내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출시된 ‘갤럭시 폴드’보다 많은 수량을 공급해 폴더블폰 대중화에 나선다는 목표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이동통신3사는 이날 오전 9시부터 갤럭시Z 플립의 온라인·오프라인 판매를 시작한다. 삼성닷컴과 쿠팡 등 온라인 채널에서도 이날부터 자급제 물량을 판매한다.

통신3사와 자급제 물량을 합쳐 출시 첫 일주일간 2만대 수준의 물량이 풀릴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첫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는 지난해 출시 초기 수백∼수천 대만 한정 판매돼 품귀현상이 발생했다.


다만 갤럭시Z 플립은 200만원대 중반이었던 갤럭시 폴드에 비해 가격이 165만원으로 낮아지고, 디자인의 차별화 등을 통해 더 많은 소비자들의 수요가 있을 수 있어 초기 구매에 어려움을 겪을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주요기사

실제로 이날 LG유플러스는 자사 공식 온라인몰 ‘U+샵’에서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이하 갤Z플립) 초도 물량이 30분만에 매진됐다고 밝혔다. U+샵은 오전 8시50분부터 갤Z플립 판매를 시작했다. 30분만에 초도 물량이 모두 판매되면서 지금은 2차 예약 가입신청을 받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21일부터 명품 패션 브랜드 ‘톰 브라운’과 협업한 프리미엄 패키지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을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Z플립의 판매 목표를 500만대로 잡고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