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작년 임단협 평균 4% 임금인상… 경기부진속 1년전보다 낮아져
더보기

작년 임단협 평균 4% 임금인상… 경기부진속 1년전보다 낮아져

박성민 기자 입력 2020-01-28 03:00수정 2020-01-2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난해 근로자 100인 이상 사업장에서 노사가 합의한 임금인상률이 평균 4.0%로 나타났다.

27일 한국노동연구원이 발간한 ‘2019년 노사관계 평가 및 2020년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기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이 끝난 기업의 평균 임금인상률은 4.0%로 전년 동기(4.5%)보다 0.5%포인트 낮았다.

올해는 노사 임금 협상이 더욱 난항을 겪을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된다. 기업들이 실적 악화와 경기 불확실성을 이유로 인상폭을 줄일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박성민 기자 min@donga.com
주요기사
#임금인상률#노사#임단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