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태현♥박시은 6년차 부부 ‘꿀 뚝뚝’ 일상…입양 대학생 딸 공개
더보기

진태현♥박시은 6년차 부부 ‘꿀 뚝뚝’ 일상…입양 대학생 딸 공개

뉴스1입력 2020-01-21 09:40수정 2020-01-21 09: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캡처© 뉴스1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새롭게 합류한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드라마 속 모습과 180도 다른 반전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는 새 운명 부부로 합류한 박시은, 진태현 부부의 일상이 최초로 공개돼 시선을 모았다. 결혼 6년 차를 맞은 두 사람은 2010년 드라마 ‘호박꽃 순정’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박시은은 첫 촬영을 끝내고 자신에게 장문의 메시지를 보냈던 진태현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고, 진태현은 “의도된 거다. 그때도 많이 좋아하고 있던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공개된 영상에서 두 사람은 이른 새벽부터 일어나 활동하는 ‘새벽형’ 부부의 모습이었다. 박시은은 “연애할 때는 새벽 5시, 6시에 만나 점심 먹고 헤어졌다”라고 했고, 진태현은 “할아버지 할머니 스타일로 살고 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 두 사람은 동이 트기도 전에 가스레인지 앞에 서서 고기를 구워 먹으며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드라마에서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보였던 진태현은 박시은을 따라다니며 계속해서 말을 걸고 자작 랩에 2PM 댄스까지 선보이는 등 다소 엉뚱하고 유쾌한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진태현은 박시은과 아침 식사 후 후식을 먹으며 박시은을 향해 “오늘따라 더 잘생겨진 것 같다. 톰크루즈의 영화 예고편을 봤는데 자기랑 너무 닮았다”라며 웃었다. 이에 박시은은 “잘생겼단 말 좀 그만해”라면서도 밝게 웃었다.

주요기사

방송 말미 예고에는 공개 입양한 대학생 딸이 등장, 세 식구가 되기까지의 이야기가 공개될 것이 예고돼 다음 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강남, 이상화는 결혼 후 처음으로 시댁 식구들을 집으로 초대, 아침부터 분주한 모습을 보였다. 이상화는 이모들이 가장 좋아하는 메뉴인 추어탕 만들기에 도전했다. 살아 움직이는 미꾸라지에 혼비백산하던 이상화는 이내 거침없는 손길로 미꾸라지 손질을 하며 여전한 ‘국대 포스’를 뽐냈다.

이윤지, 정한울 부부는 곧 태어날 둘째 라돌이를 위해 ‘임산부 아쿠아 필라테스’ 특강에 함께 참여했다. 수업 전 이윤지는 “원래 필라테스를 워낙 좋아한다. 좀 더 이색적인 걸 하고 싶어서 지나가는 말로 은근슬쩍 같이 운동하는 거 소원이라고 말한 적 있는데 그 꿈을 이루게 됐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러나 알콩달콩하게 수업을 듣는 다른 부부와 달리 이윤지는 불꽃같은 눈빛으로 수업에 집중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동상이몽2’는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1부 7.7%(전국 기준 이하 동일) 2부 10.2%를 기록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