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호날두, 또 하나의 기록… 파르마전 2골 폭발 리그 16골째
더보기

호날두, 또 하나의 기록… 파르마전 2골 폭발 리그 16골째

유재영 기자 입력 2020-01-21 03:00수정 2020-01-2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럽 빅리그 첫 ‘14시즌 연속 15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20일 세리에A 파르마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토리노=AP 뉴시스
30대 중반으로 접어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의 골 결정력이 시들기는커녕 더 타오르고 있다. 유벤투스의 호날두는 20일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세리에A 파르마전에서 선제골과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5연승을 내달리며 16승 3무 1패(승점 51점)가 된 유벤투스는 2위 인터밀란(승점 47점)에 앞서며 선두를 유지했다.

반 박자 빠른 슈팅과 절묘한 위치 선정이 빛을 발했다. 전반 43분 패스를 받고 짧은 터치 후 빠르게 날린 오른발 슈팅은 수비수를 맞고 파르마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1-1이던 후반 13분에는 파울로 디발라의 패스 타이밍에 맞춰 들어가 침착하게 결승골을 넣었다.

이날 2골을 몰아친 호날두는 지난해 12월 사수올로전을 시작으로 7경기 연속 골을 터뜨렸다. 유벤투스 소속 선수로는 2005년 다비드 트레제게(프랑스) 이후 처음이다. 호날두는 6일 칼리아리전 해트트릭과 이날 2골 등 7경기에서 11골을 만들어냈다.



이번 시즌 세리에A에서 16골을 기록한 호날두는 유럽 빅리그에서 14시즌 연속 15골 이상을 넣은 첫 번째 선수가 됐다. 2006∼2007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15골을 터뜨린 호날두는 이후 레알 마드리드, 유벤투스 등 옮겨가는 팀마다 매 시즌 15골 이상을 넣었다.

주요기사

바이에른 뮌헨에서만 현역 시절을 보낸 전설의 골잡이 게르트 뮐러(독일)의 13시즌 연속 15골 기록도 넘어섰다. 호날두보다 2년 늦은 2008∼2009시즌부터 득점 행진을 벌인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는 이번 시즌 리그 14호 골을 기록하고 있다. 한 골만 더 넣으면 12시즌 연속 15골 기록을 달성한다.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
#세리에a#호날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