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ATO, 김영식 신임 회장 선임
더보기

KATO, 김영식 신임 회장 선임

동아일보입력 2020-01-21 03:00수정 2020-01-2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테니스발전협의회(KATO)는 2년 임기의 신임 회장에 김영식 대한테니스협회 이사를 선임했다. 지난 4년 동안 KATO를 이끈 이기재 회장은 명예회장으로 위촉됐다. 2009년 출범한 KATO는 동호인 대회를 주최하고 부문별 랭킹을 부여하는 등 생활체육 테니스 활성화와 테니스 저변 확대를 이끌고 있다. 한편 KATO는 국내 브랜드 낫소와 공인구 계약을 맺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