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교안 수첩에 “고함지르는 것 필요”
더보기

황교안 수첩에 “고함지르는 것 필요”

김재명 기자 입력 2020-01-20 03:00수정 2020-01-20 07: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9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여의도에 90년대생이 온다’ 행사에서 참석자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수첩에 메모를 하고 있다. 수첩에는 ‘당원부터 야성 키워야’ ‘고함지르는 것 필요’ ‘공격 자료를 만들어라’ 등의 내용과 함께 ‘노주현’ ‘윤형주’ 등 연예인 이름이 적혀 있다.


김재명 기자 base@donga.com
주요기사
#황교안 대표#황교안 수첩#수첩 메모#고함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