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99번’ 류현진+‘1번’ 야마구치… 투수 등번호 사상 첫 조합
더보기

‘99번’ 류현진+‘1번’ 야마구치… 투수 등번호 사상 첫 조합

동아일보입력 2020-01-17 03:00수정 2020-01-17 03: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출신의 야마구치 슌(오른쪽 사진)이 16일 메이저리그(MLB) 토론토에 입단했다. 등번호 99번의 동갑내기 류현진(33)에 이어 야마구치가 1번을 쓰게 되면서 두 선수는 MLB 사상 같은 팀에서 99번과 1번을 단 최초의 투수 조합이 됐다. 지난해 일본 센트럴리그 다승 1위(15승 4패)를 차지한 야마구치는 요미우리에서 달던 11번을 원했지만 다른 선수가 쓰고 있어 1번을 선택했다.


토론토=AP 뉴시스
주요기사
#mlb#류현진#야마구치 슌#토론토#요미우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