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찰, ‘靑 하명수사 의혹’ 경찰청 본청 압수수색…의문 풀리나
더보기

검찰, ‘靑 하명수사 의혹’ 경찰청 본청 압수수색…의문 풀리나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6 11:57수정 2020-01-16 17: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뉴시스

검찰은 16일 김기현 전 울산시장에 대한 청와대의 하명 수사 의혹과 관련해 경찰청 본청을 압수수색 했다.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는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본청에 수사관을 보내 정보화담당관실 전산서버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검찰은 2017년 말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 생산된 김 전 시장 측근 관련 비리 첩보가 경찰청에 전달된 과정 등을 조사하기 위해 압수수색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검찰은 지난해 12월 경찰청 수사국을 압수수색 했다. 당시 검찰은 시스템 내 수사 관련 기록 등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